Playlists Guestbook

Drunkenness - lyrics

playlist Playlist

Show song Facebook

내 방 불이 켜지면 누군가
다시 외로운 나를 안아줄까
내가 끓이는 더럽게 맛없는 라면
이제 누가 같이 먹어줄까
말 없고 무뚝뚝한 아이
아니라며 날 감싸주는 type
손이 차 내 두 손을 놓지 않던 밤
그립네 오늘은 답답해 내 마음이
가끔은 내 생각하면서 웃겠죠
서로가 쓰던 말들이 우린 너무나도 편했어서
나는 오늘도 침대에 파묻혀 숨겠죠
Eh-eh 네가 없는 밤이 내겐 너무나도 다 외로워서
매일 강한 척해대는 것도 지겨워
널 위해 만든 사랑 노래들 처럼
내 침대에 향기는 너 뿐이여서
그흔적도 지우지 못했어 그게 안돼
오늘밤엔 너에게 갈래
그냥 꿈에서
너를 잊을 거란 말은 너무 쉽죠
너를 잊으려는 내가 너무 밉죠
너를 잊을 거랑 말은 너무 쉽죠
너를 잊으려는 내가 너무 미워요 너무나 BABE
내가 좋다는 많은 여자들에게 왜 나는
대체 널 비교하는지
아무리 빛이나도 교감이 안돼
감흥이 없어 사랑하든지 말든지
내가 피할 수 없는 건
사랑에 빠져버려 내 영혼을 잃어버린 채
조각난 시체가 되는 것
그럴 바에 난 차라리 외로운 길을 가지
아무도 날 기억 못하게 나를 더 지워가지
미안해 더는 못해
이게 네가 내게 했던 말
그래도 사랑해
이게 지금 가장 후회되는 말
매일 강한 척해대는 것도 지겨워
널 위해 만든 사랑 노래들 처럼
내 침대에 향기는 너 뿐이여서
그흔적도 지우지 못했어 그게 안돼
오늘밤엔 너에게 갈래
그냥 꿈에서
너를 잊을 거란 말은 너무 쉽죠
너를 잊으려는 내가 너무 밉죠
너를 잊을 거랑 말은 너무 쉽죠
너를 잊으려는 내가 너무 미워요 너무나 BABE
가끔은 내 생각하면서 웃겠죠
서로가 쓰던 말들이 우린 너무나도 편했어서
나는 오늘도 침대에 파묻혀 숨겠죠
Eh-eh 네가 없는 밤이 내겐 너무나도 다 외로워서

Lyrics was added by Nika147321

Video was added by Nika147321


Unclassified lyrics